free
자유게시판
작성자 인터뷰365
작성일 2024-01-04 (목) 16:02
ㆍ추천: 0  ㆍ조회: 307      
아이유, 복지취약계층에 2억원 기부...선한영향력 이어가
[Interview人 동정] 아이유, 복지취약계층에 2억원 기부...선한영향력 이어가

이승한 기자 승인 2024.01.02

- 데뷔 후 꾸준한 나눔과 기부 행보

'interview人 동정' 은 <인터뷰365>가 인터뷰한 인물들의 근황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사진=EDAM 엔터테인먼트


인터뷰365 이승한 기자 = 가수 겸 배우로 전방위 활약 중인 아이유(이지은)가 주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에게 따스한 온정을 나눴다.

1일 소속사 EDAM 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이유가 지난 31일 ‘아이유애나(아이유와 팬클럽 유애나를 합친 의미)이름으로, 복지취약계층이 조금이나마 더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한국아동복지협회’, ‘한국미혼모협회’,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까지 총 4곳에 난방비 2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지난 1년간 2023년 1월 경기도 양평군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연탄 모으기 성금에 나눔의 손길을 건넨 것을 시작으로, 지난 5월 어린이날 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이어 밀알학교에도 재능기부를 했다.

또한 5월 생일에는 하트하트재단, 곧장기부, 한국미혼모가족협회, 한국취약노인지원재단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9월 18일 데뷔기념일에는 3억 원의 성금을 ‘아이유애나’ 이름으로 서울 아산병원, 한국아동복지협회, 서울 어린이병원에 각각 전했다.

아이유는 데뷔 이후 수년째 꾸준히 기부와 나눔 행보를 이어왔다. 팬클럽 유애나 역시 기부문화의 선순환을 이끌며 지역사회에 보탬을 더했다.

아이유는 소속사를 통해 "새해가 밝았습니다. 1년 365일 내내 행복할 수만은 없겠지만, 기쁜 날이 슬픈 날보다는 월등히 많은 한 해 되시고, 꼭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고 새해 인사를 전했다.

아이유는 지난 2008년 데뷔앨범 'Lost And Found'(로스트 앤 파운드)로 가요계 데뷔했으며, 지난 2021년 발매한 미니 앨범 ‘조각집’까지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본업인 가수 활동 외에도 배우로서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주연배우로 입지를 공고히 다져왔다. 2011년 KBS2 드라마 ‘드림 하이’로 연기에 첫 발에 디딘 이후 드라마 '프로듀사',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호텔 델루나', '나의 아저씨', 영화 '페르소나', '드림' 등에 출연했다. 2022년에는 첫 상업 영화 주연작 '브로커'로 칸 영화제 여우주연상 후보로 거론되며 제75회 칸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은 바 있다.  

아이유는 현재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이름아이콘 인터뷰365
2024-01-04 16:05
(출처)

https://www.interview365.com/news/articleView.html?idxno=107138

.
   
이름아이콘 참고용
2024-01-04 16:51
'홍익인간'

https://100.daum.net/encyclopedia/view/14XXE0064339

.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426 박정훈 대령, 尹 대통령 증인 신청한다…"외압은 대통령 '격노' .. [1] 뉴스1 2024-04-18 31
425 조국 “‘한동훈 특검법’ 발의···딸 논문 대필·에세이 표절.. [3] 경향신문 2024-03-12 198
424 이종섭 출국에 "공정과 상식 어디 있나"..호주 교민 "죄인 안 받.. [3] 한국일보 2024-03-11 227
423    분노한 박정훈 대령…“피의자 이종섭, 혈세로 비행기 타고 왔다.. [1] 시사저널 2024-03-21 124
422    공수처 "이종섭 출국 허락한 적 없다"…대통령실 입장 반박 [1] 연합뉴스 2024-03-18 149
421    대통령실 황상무 수석 "MBC 잘 들어" 언론인 회칼 테러 언급 [3] 미디어오늘 2024-03-18 158
420 서화숙 "이승만은 독재자며 그의 역사적 평가는 이미 끝났다" [3] 참고용 2024-02-20 299
419 해외 진출한 日기업 승승장구 …'유턴'이 능사 아니다 [3] 매일경제 2024-02-08 251
418 미국 WSJ '김건희 리스크' 정조준 "2200달러 디올백, 한국 여당 [2] 미디어오늘 2024-02-01 273
417 `히말라야 작가` 최동열, 스페이스 오렌지해어서 5년 만에 개인전.. [3] 디지털타임스 2024-01-11 289
416 ‘노벨상 25명 배출’ 獨연구소 첫 한국인 단장 [1] 매일경제 2024-01-10 246
415 인도네시아 언론, 북한에 직격 "전세계에 언제쯤 좋은 일 할래" [2] 뉴스1 2024-01-08 253
414 아이유, 복지취약계층에 2억원 기부...선한영향력 이어가 [2] 인터뷰365 2024-01-04 307
413 외신 "엑스포 유치 실패, 윤 정부의 '뒤죽박죽' 외교 보여줬다" [2] 프레시안 2023-12-08 459
412 백선엽의 친일반민족행위 [1] 민족문제연구소 2023-08-29 856
411    한국의 '신우익' (뉴라이트!) [4] 참고용 2023-09-04 620
12345678910,,,27